DB생명(대표이사 사장 이태운)은 각 치과치료별 복잡한 보장금액을 상향 통일하여 고객들이 쉽고 간단하게 이해할 수 있는무배당 참 이로운 치아보험(갱신형)’ 상품을 1일 출시했다고 밝혔다.

 

이 상품은 주계약 최대한도 가입 시 영구치 발거 후 치료하는 보철치료인 임플란트, 틀니, 브릿지는 각 100만원. 치아를 뽑지 않고 씌우는 보전치료인 크라운, 인레이, 온레이는 각 20만원. 치아를 뽑지 않고 때우는 보존치료인 레진, 아말감, 글래스아이노머는 각 5만원. 스케일링 치료는 업계 최대인 2만원을 보장한다.

 

또한, 고객 니즈에 따라 특약 추가 가입 시 보철치료 최대 200만원, 크라운치료 최대 40만원까지 보장 가능하며, 가입연령은 0세에서 최대 65세로 80세 만기까지 갱신 가능하다.

 

DB생명 관계자는치아보험을 통해 고객들의 본인부담률이 높은 치과치료비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드리길 바란다고 전했다.

 

댓글 0
댓글쓰기 폼